[Team]▶한화 황영묵, 연천군청 방문해 감사 인사

2023-10-16
조회수 715

“한화 이글스 황영묵, 연천군청 방문해 감사 인사“

“오직 야구에만 전념할 수 있어서 감사함. 프로에서 더 좋은 모습 보여주겠다”

  독립야구단 연천 미라클(이하 연천) 출신으로 2024년 KBO 신인 드래프트에서 한화 이글스에 지명된 내야수 황영묵이 지난 13일(금) 연천군청을 방문하여 감사인사를 전했다.


  이날 방문에는 황영묵과 연천 김인식 감독이 함께했으며, 김덕현 연천군수와 군청 문화체육과 직원들이 반갑게 맞아 주었다. 김덕현 연천군수는 황영묵에게 꽃다발과 독립야구단 경기도리그 통산 200안타 대기록을 통한 공로패를을 전하며 프로 진출을 격려하였고, 황영묵은 한화 유니폼을 입고 직접 사인한 기념 배트를 전달하며 감사함을 표했다.


   대학 중퇴 후 독립리그에서 활약하며 군복무까지 마친 황영묵은 2022년 연천에 입단하여 주전 유격수로 활약했다. ‘2023 독립야구단 경기도리그’에서 통산 200안타 기록과 연천이 통합우승하는데 큰 역할을 하였고 2024년도 KBO 신인드래프트에서 한화 이글스에 4R 전체 31순위로 지명되었다.


  황영묵은 연천군수와의 접견 자리에서 “연천에서 프로를 목표한 자신의 성공의 밑거름은 경제적인 면에서 부담을 덜하면서 야구에만 전념할 수 있었던 것인데, 이에 연천 미라클라는 야구팀이 있기 위해서는 연고지 연천군의 지원이 중요하다고 생각하고 감사를 드린다”며 “앞으로 더 좋은 모습으로 연천군에 보답 하겠다.”고 인사를 전했다.


 김덕현 연천군수는 “황영묵 선수의 KBO리그 진출을 진심으로 축하한다. 연천 미라클 선수가 프로에서 활약하는 모습을 계속 보게 돼 좋다”며 “연천군민들과 함께 한화 이글스 1군에서 활약할 모습을 기대하고 응원 할테니 더 큰 선수가 되기를 바란다.”고 격려했으며, “프로에서 야구를 통해 연천을 빛내 달라.”고 덕담했다.


 경기도 연천을 연고로 하는 미라클 독립야구단은 연천군에 지원을 받아 지난해부터 예산을 확충하여 프로를 목표로 하는 우수한 선수를 대상으로 숙식비 및 훈련비 일체를 지원했고, 연천군청의 전폭적인 지원은 '2023 독립야구단 경기도리그' 통합우승과 배현호(기아), 황영묵(한화) 프로입단 등의 결실로 이어졌다. 이는 지자체와 독립야구단의 상생협력 모범사례로 꼽히고 있다.     끝


<사진1> 황영묵 선수, 김덕현 군수외 김인식 감독, 연천군청 직원과 함께 기념촬영을 했다

<사진2> 황영묵 선수가 감사의 의미를 담은 야구 배트를 김덕현 군수에게 전달했다

<사진3> 김덕현 군수가 리그 통산 200안타 기록한 공로패를 황영묵 선수에게 전달했다

1 0